스마트에프엔

국내 이동통신 3사, 본인인증 앱 '패스' 가입자 3천만명 돌파 예상

  • 박상규 기자
  • 2020-05-24 13:23:56
center
사진=패스 제공
[스마트에프엔=박상규 기자]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국내 이동통신 3사는 24일 3사 공동 본인인증 앱인 '패스(PASS)' 가입자가 다음 달 중 3천만명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는 패스 가입자가 2018년 브랜드 통합 이전 1천400만명 수준에서 올해 2월 2천800만명으로 2배로 늘어나는 등 증가세를 이어온 결과다. 패스를 기반으로 제공하는 '패스 인증서'의 인증 건수도 연초보다 6배가량 늘었다.

이동통신 3사는 '패스 인증서'의 발급 건수는 연초 1천만건 수준에서 연말이면 2천만건 수준에 달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들 3사는 개인 고객에 대한 사설인증서 발급 비용을 무료화하고 비대면 문화 확산으로 모바일 인증이 늘면서 패스 인증서가 급성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개정 전자서명법이 국회를 통과함에 따라 서비스 경험과 정보통신기술(ICT)이 앞선 이통 3사가 사설인증서 시장을 선도할 것으로 기대했다.

3사는 경찰청과 함께 '패스 모바일 운전면허 확인 서비스'를 추진 중으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규제 샌드박스를 통해 다음 달 상용화할 계획이다.

패스 관계자는 "6천만명에 달하는 스마트폰 이용자들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혁신을 계속하겠다"며 "이통 3사도 패스 기반의 다양한 인증 서비스를 통해 전자증명 산업 활성화에 기여하고 첨단 ICT를 기반으로 다양한 모바일 인증 수요를 충족시키도록 꾸준히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상규 기자 psk@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