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에프엔

신한생명·오렌지, 큰 폭 인사교류 단행...통합 박차

  • 박상규 기자
  • 2020-07-02 20:27:27
center
신한생명 사옥
[스마트에프엔=박상규 기자]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가 전산망 통합작업에 이어 큰 폭의 인사교류를 단행하며 양사 결합에 속도를 내고 있다.

2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는 지난 1일 20명 규모의 교류 인사를 단행했다.

작년 2월 신한생명이 오렌지라이프를 자회사로 편입한 후 두 번째 교류 인사다.

올해는 작년보다 규모가 약 2배로 커졌고 임원도 포함됐다.

신한생명의 김태환 부사장과 원경민 상무가 오렌지라이프로, 오렌지라이프의 이기흥 부사장과 유희창 상무가 거꾸로 이동했다.

최근 양사의 전산 시스템 통합작업도 시작됐다.

앞서 올해 3월 말 신한금융그룹은 '뉴라이프 추진위원회'를 열어 양사 통합 날짜를 내년 7월 1일로 확정했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서로 상이한 업무수행 방식을 배우고 1년 앞으로 다가온 통합을 원활하게 추진하기 위해 임원을 포함해 큰 폭으로 인사교류를 추진했다"고 말했다.

박상규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