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에프엔

상반기 주택저당증권 발행 176%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영향

전체 자산유동화증권은 43.6조 발행, 98.2%↑

  • 김보람 기자
  • 2020-07-31 10:50:22
center
금감원
[스마트에프엔=김보람 기자] 올해 상반기 한국주택금융공사의 주택저당증권(MBS) 발행 규모가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영향 등으로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31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상반기 MBS 발행액은 28조7천억원으로 1년 전보다 18조3천억원(176.0%) 증가했다.

자산유동화증권(ABS)의 하나인 MBS는 주택금융공사가 주택저당채권을 기초자산으로 발행한다.

기존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을 저리의 고정금리 대출로 대환하는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상품이 MBS 발행 급증의 주 요인이다.

올해 예대율(대출/예수금) 가중치 조정 방안(가계대출 +15%·기업대출 -15%)에 따라 은행이 주택금융공사에 양도한 주택담보대출 채권의 증가도 MBS 발행 증가의 원인으로 보인다.

상반기 MBS를 포함한 ABS 발행 금액은 43조6천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21조6천억원(98.2%) 증가했다.
center
금감원 제공
자산 보유자별로 보면 주택금융공사(MBS) 28조7천억원, 금융회사 9조원, 일반기업 5조9천억원 순이었다.

금융사 발행 금액은 작년 상반기보다 23.3% 증가했다. 특히 증권사의 회사채 기초 프라이머리 채권담보부증권(P-CBO) 발행(2조9천억원)이 142.7% 늘었다.

대기업과 중견기업을 대상으로 한 '코로나 극복 P-CBO'이 1조2천억원 신규 발행됐다. 일반 기업은 단말기 할부 대금 채권, 장래매출 채권 등을 기초로 1조6천억원(37.2%) 늘어난 5조9천억원 규모의 ABS를 발행했다.

유동화 기초자산별로 보면 대출 채권과 매출 채권이 각각 30조원, 10조7천억원으로 152.9%, 20.2% 증가했다. 항공사 항공운임채권 ABS 발행 증가로 기업매출 채권 ABS 발행(5조2천억원)이 1조5천억원 늘었다.

지난 6월 말 기준 ABS 발행 잔액은 작년 12월 말(190조8천억원)보다 9.7% 늘어난 209조4천억원이었다.

김보람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