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레몬

스마트에프엔

[날씨] 밤에도 충청·영호남 지역 강한 비…중부지방은 내일부터 비

  • 주서영 기자
  • 2020-08-07 19:30:35
center
폭우가 쏟아진 7일 오후 광주 서구 쌍촌동 한 침수 주택에서 한 가족이 집안에 있는 물건을 옮기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스마트에프엔=주서영 기자] 7일 밤에는 충청도와 남부 지방을 중심으로, 8일 오후부터 9일까지는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매우 강하고 많은 비가 오겠다.

7일 오후 현재 전남과 전북 남부, 경남, 경북 남부에는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mm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다.

충청 남부와 강원 남부, 전북 북부, 경북 북부, 제주도에는 5mm 내외의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충청도와 남부 지방에는 8일 낮까지 비가 이어지겠다. 일부 지역에는 250mm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쏟아질 전망이다.

중부 지방은 8일 오후부터 9일 사이에 매우 많은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비구름대의 북상이 다소 늦어지면서 호우 예비특보가 전국적으로 연장됐다.

이날 오후로 예정됐던 충청 북부와 경북 북부의 호우 예비특보는 이날 밤으로, 경기 남부와 강원 남부의 호우 예비특보는 이날 밤에서 8일 낮으로 각각 늦춰졌다.

현재 호우경보가 내린 지역은 대구·광주·경남·경북·전남·전북 일부 지역이다.

호우주의보는 세종·울산·부산·대전·경남·경북·전남·충북·충남·전북 일부 지역에 발령됐다.

주서영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 태그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