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레몬

스마트에프엔

영양군, '세계 차 없는 날' 맞아 친환경 교통주간 캠페인

'도보·자전거'로 출퇴근 하기...거리두기도 준수해

  • 남동락 기자
  • 2020-09-16 15:34:49
center
환경부 '친환경 교통주간' 캠페인 포스터
[스마트에프엔=남동락 기자] 영양군(군수 오도창)은 오는 22일 ‘세계 차 없는 날(Car Free Day)’을 맞해 16일부터 22일까지 7일간 친환경 교통주간을 운영한다.

군은 당일 출장이 없는 직원·근거리 거주 직원들을 대상으로 도보 및 자전거를 이용한 출퇴근을 시행하되, 최근 악화된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하여 도보 및 자전거 이용 시에는 2M 거리두기를 준수하고 오프라인 행사 대신 홈페이지 및 군정알리미 등을 통한 비대면 홍보를 중심으로 캠페인을 전개할 예정이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역대 최장기간 장마 등 전례 없는 이상기후 현상이 일어나고 있다”며 “이번 친환경 교통주간을 통해 군민들이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저탄소 생활에 적극 동참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세계 차 없는 날은 1997년 프랑스에서 “도심에서 자가용을 타지 맙시다”라는 구호와 함께 시작된 시민운동으로 2001년부터 전 세계적 캠페인으로 확산돼 국내에서는 2008년부터 환경부 주관의 공식 캠페인으로 자리 잡았다.

남동락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