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레몬

스마트에프엔

경북도, 주한미군 가족 대상 유교체험 프로그램 운영

다도체험, 명상길 걷기, 국궁 활쏘기 등 외국관광객 유치 확대

  • 남동락 기자
  • 2020-10-25 16:08:36
center
주한미군가족들이 도산선비문화수련원에서 유교체험을 하고 있다[사진=경북도]
[스마트에프엔=남동락 기자] 경상북도는 24일부터 25일까지 도산선비문화수련원에서 한국에 주둔하고 있는 미군가족을 대상으로 유교문화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해 눈길을 끌고 있다.

유교문화체험 프로그램은 코로나19 이후 침체된 외국관광객의 유치 확대를 위해 주한미군사령부가 있는 평택기지에서 경북도가 개발한 문화․관광상품을 주한미군가족들에게 판매하는 신규사업이다.

올해 시범운영으로 3회, 82명이 참가할 예정이며 이날 운영된 유교문화체험 프로그램이 처음으로 선보이는 상품이다.

이번 상품은 도산서원 방문, 퇴계이황 종택 방문, 다도 체험, 제기차기, 별빛 속 명상길 산책 등으로 구성됐으며 청사초롱을 들고 야간 산행길을 걷는 '별빛 속 명상길 산책'은 잊지 못할 가족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주변 관광체험으로 예천 진호국제양궁장을 방문해 국궁 활쏘기 및 서바이벌 활쏘기 게임도 함께 이루어져 재미를 더 할 계획이다.

또한 11월 16일 평택기지에서 유교문화와 유네스코 등재 세계유산을 활용한 경북관광을 소개하는 세션을 마련해 주한미군가족의 경북관광 활성화가 지속적으로 확대 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상철 문화관광체육국장은 “2년 주기로 교체되는 주한미군의 근무환경을 생각할 때 2년마다 신규고객이 창출된다”며 “유교문화 체험 프로그램의 다양화와 유네스코 등재 세계문화유산을 활용한 관광상품 개발·판매를 통해 지역 관광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남동락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