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레몬

스마트에프엔

경북도, '붉은대게(홍게)' 롯데마트 중계점서 대대적 마케팅 펼쳐

9일까지 판촉전 벌여...지난달 시범판매서 완판 기록

  • 남동락 기자
  • 2020-12-04 16:59:42
center
붉은대게(홍게) 판촉 행사 모습[사진=경북도]
[스마트에프엔=남동락 기자]
경상북도가 지역특산물인 붉은대게(홍게) 마케팅에 대대적으로 나서 주목을 받고 있다.

이번 마케팅은 일본으로의 수출길이 막히고, 코로나19로 국내 판매도 줄어들어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는 붉은대게 잡이 어가와 붉은대게 가공업체의 판로를 열어주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수도권 소비자 공략을 위해 12월 3일부터 12월 9일까지 1주일간 서울 롯데마트 중계점의 ‘경북 우수 수산물 안테나숍’에서 붉은대게 시식행사와 더불어 게딱지장, 게살, 대게김 등 관련 제품들을 판매한다. 이같은 마케팅 전략은 지난달 28일 본 판매행사에 앞서 열린 시범판매에서 문을 열자마자 45박스가 완전히 판매될 정도로 서울사람들에게도 통한다는 것을 확인했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이번 판매행사는 중간 유통과정 없이 산지 직거래를 통해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하며, 주문이 들어오면 신선한 붉은대게를 바로바로 쪄서 판매해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붉은대게는 몸통에서 뻗어나간 다리가 대나무처럼 마디가 있어 이름 붙어진 대게와 모습은 같으나 붉은색을 띈다고 해서 ‘붉은대게’ 또는 ‘홍게’라고 불린다.

수심 700-1,200m에서 살고 있으며 단백질, 칼슘, 미네랄 키토산 등이 풍부한 고단백, 저칼로리 식품이다.

이 외에도 경북도는 10월 붉은대게 가공품을 대기업 등 급식에 납품하는 성과를 거뒀고 경북도의 주선으로 도내 가공업체들의 붉은대게 제품이 포스코 구내식당에 시범 납품되었으며, 관공서 등의 구내식당 납품을 추진 중에 있다.

김성학 경상북도 해양수산국장은 “이번 붉은대게 판매촉진 행사는 경북 특산물인 붉은대게를 서울과 수도권 소비자에게 홍보하는 효과가 크다”며 “앞으로 백화점 등 다양한 판로 개척에 힘써 도내 중소 수산가공업체의 판로개척 어려움 해소와 우수 수산물 마케팅 지원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북 우수 수산물 안테나숍’은 롯데마트 서울 중계점에서 2018년부터 경북 우수 수산물 37개 업체 280여개 품목을 입점해 경북 수산물 우수성을 수도권의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판매 및 홍보를 하고 있으며 앞으로 다양한 판매 행사를 추진할 계획이다.

남동락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