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에프엔

케이엔더블유(KNW) "인수·합병으로 실적 개선 예상"…주가 더 갈까

  • 나정현 기자
  • 2021-02-02 14:06:31
center
케이엔더블유 CI
[스마트에프엔=나정현 기자]
화학·소재 전문 기업 케이엔더블유는 사업 구조 변경 작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으며 이를 통한 실적 개선이 예상된다고 2일 밝혔다.

이날 코스닥에서 케이엔더블유 주가는 0.13% 오른 7570원에 거래되고 있다.

케이엔더블유는 현재 추진 중인 두 건의 인수·합병을 통해 매출액과 영업이익 등 전반적인 실적 개선이 이뤄질 것으로 내다봤다. 회사는 불소가스 등 화학제품 전문 회사 솔베이코리아의 온산사업부 및 자동차 시트 부품 전문 회사 지아이매터리얼스와 인수·합병을 진행하고 있다. 케이엔더블유는 이를 통해 화학·소재 전문 기업으로 거듭난다는 구상이다.

회사 관계자는 “두 회사의 인수·합병을 통해 케이엔더블유는 새로운 성장 동력을 확보하게 될 것”이라며 “피인수기업들이 주력으로 하는 사업과 연관된 반도체 및 자동차 시장 전망이 긍정적이며 이에 따라 유의미한 실적 개선이 이어질 것으로 본다”고 전했다.

솔베이코리아 온산사업부는 불소가스 제조 및 판매를 주요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다. 불소가스는 반도체 제조에 있어 필수적인 재료로, 반도체 에칭 및 세척에 사용된다. 2021년 파운드리를 포함한 반도체 시장의 본격적인 수퍼 사이클이 전망되고 있어 불소가스 제조 사업 부문의 지속적인 매출 성장이 기대된다.

지아이매터리얼스는 흔히 벨크로로 불리는 ‘Hook & Loop’을 생산한다. 이는 시트를 고정해주는 주요 부품이며 국내외 자동차 업체와 각종 시트 전문업체 등에 납품하고 있다. 향후 신규 출시 예정인 전기차에 대한 부품 공급 계획도 추진 중이다. 이로써 케이엔더블유는 자동차 관련 소재 생산과 부품, 내장재까지 영역을 확대하고 영업망을 연계해 시너지를 낼 계획이다.

케이엔더블유 오원석 대표이사는 “4차 산업혁명과 코로나19 등으로 기업 경영 환경이 급속도로 변화하고 있어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한 상황”이라면서 “공격적이고 지속적인 기업 체질 개선 전략 및 실행을 통해 꾸준한 성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center
케이엔더블유 주가 흐름. 자료=네이버 금융


나정현 기자 oscarn@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