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에프엔

군위군, 불기 2565년 봉축점등법요식 '화합상생' 기원

박성근 군위군수 권한대행, "자타불이 정신으로 화합상생 이뤄야"

  • 남동락 기자
  • 2021-05-10 11:29:53
center
군위불교사암연합회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 모습[사진=군위군]
[스마트에프엔=남동락 기자]
군위불교사암연합회는 지난 7일 오후 6시 군위 팔각정 광장에서 불기 2565년 부처님오신날 봉축 점등법요식을 봉행했다.

이번 점등법회는 삼귀의를 시작으로 반야심경 봉독, 봉행사, 법어, 발원문, 사홍서원, 점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점등식에는 은해사 주지 덕관 스님, 군위불교사암연합회장 혜안 스님을 비롯한 회원 사찰 스님과 박성근 군위군수 권한대행, 김희국 국회의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회적 거리두기와 코로나 19 방역수칙에 따라 간소하게 치러졌다.

군위불교사암연합회 회장 혜안스님은 봉행사를 통해 “점등식을 계기로 코로나 19가 빨리 소멸되어 국민 모두가 다시금 행복한 삶을 살 수 있기를 소망한다”고 했다.

은해사 주지 덕관스님은 “부처님 오신날의 참뜻과 기쁨을 되새기며 법요식이 코로나 19로 인해 예년보다 점등식은 비록 간소하게 진행되지만 부처님의 자비와 광명은 중생들의 가슴속에 더욱더 널리 퍼질 것”이라고 법어를 했다.

박성근 군위군수 권한대행은 축사를 통해 “부처님의 가르침인 너와 내가 다르지 않다는 ‘자타불이(自他不二)’ 의 정신으로 화합하고 상생하는 군위군이 되기를 소망한다”고 축원했다.

남동락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