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에프엔

경기도, 지자체 최초 일반산단·도시첨단산단 실태조사

  • 배민구 기자
  • 2021-05-11 11:40:00
center
경기도청 전경.(사진=경기도)
[스마트에프엔=배민구 기자]
경기도는 산업단지 활성화 정책 발굴·수립을 위해 전국 광역지자체 최초로 ‘일반산업단지 및 도시첨단산업단지 실태조사’를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실태조사는 현재 일반산단과 도시첨단산단 관련 자료들이 대부분 산단 최초 입주시점에 등록됐다는 점을 고려, 실제 입주기업들의 수요에 맞는 정책을 추진하기 위한 기초자료 현행화 작업이다.

특히 국가산업단지의 경우 한국산업단지공단에서 2년마다 전수조사를 실시중이나, 지자체가 관리하는 일반산업단지나 도시첨단산업단지에 대한 광역지자체 차원에서의 전수조사는 이번이 첫 사례다.

조사는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수행기관으로 참여, 5월부터 8월말까지 도내 134개 산업단지 1만1500여개 입주 기업체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우선 현재 가동 중인 일반산단 및 도시첨단산단 입주업체를 직접 방문해 생산, 수출, 고용 등 전반현황에 대한 설문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며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비대면 조사도 병행한다.

사전 조사대상 리스트에 없는 기업체도 추가 발굴해 실질적인 전수조사가 이뤄질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도는 전수조사 결과를 근거로 표본 1000개사를 추출, 향후 중앙정부 또는 지자체 차원에서 필요한 산업단지 정책에 대한 수요조사를 벌이게 된다.

또 연구결과를 토대로 산단 활성화 정책의 기초가 될 ‘산업단지 활성화 정책에 관한 연구보고서’를 발간할 예정으로, 이전 산단 전략 연구들보다 종합적이고 구체화된 연구보고서가 될 전망이다.

이 밖에도 ‘경기도 산업단지 종합정보시스템’을 구축, 조사를 통해 확보된 산단 데이터와 연구결과들을 시군이나 산단 관계자들과 공유할 예정이다.

성공적인 조사활동을 위해 오는 12일 온라인 착수보고회 및 간담회를 열고, 경기도와 시군,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간 협력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한편 2019년 사업체조사 결과 기준, 경기도에는 전국에서 가장 많은 13만3317개(전국 30.2%)의 제조업체가 소재해 있고, 이중 23.3%인 3만1110개 기업이 국가, 일반, 도시첨단 및 농공 산업단지에 입주해 있다. 고용인원은 49만4343명이다.

배민구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