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에프엔

오산교육재단, 오산시민참여학교 하반기 운영 시작

27개 탐방학교 739회 프로그램 운영···“오산 전역, 교육 현장 되다”

  • 배민구 기자
  • 2021-09-23 15:31:17
center
오산시민참여학교 교실형 프로그램인 초등5학년 궐리사 탐방학교.(사진=오산시)
[스마트에프엔=배민구 기자]
경기 오산교육재단(상임이사 조기봉)이 변화하는 교육환경 속에서 역사, 예술, 문화 등 다양한 오산의 현장을 교실에서 생생하게 체험할 수 있는 오산시민참여학교 프로그램을 준비해 관내 25개 초등학교에 현장감있는 체험학습을 지원한다.

지난 2011년부터 오산 전역을 교육의 현장으로 만들어 초등학생들에게 교과연계 체험활동을 제공하는 오산시민참여학교는 올해 9월부터 12월까지 27개의 탐방학교를 통해 총 739회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1만9234명의 학생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지난해에 이어 현장의 생생함을 교실에서 전달하는 교실형 프로그램과 원격 수업에 활용할 수 있도록 오산의 다양한 자원을 교과와 연계해 영상과 학습 자료를 제공하는 온라인형 프로그램을 지원할 계획이다.

교실형 프로그램의 경우 2020년 9개 프로그램으로 시작해 2021년 하반기 현재 생태, 예술, 역사 등 다양한 주제의 27개 프로그램으로 확대했다.

새로 신설된 프로그램으로는 ▲음악놀이 탐방학교(1학년), ▲자연교실 탐방학교(1학년), ▲전래동화 탐방학교(1학년), ▲생태학습 탐방학교(2학년), ▲식습관 탐방학교(2학년), ▲에코센터 탐방학교(2학년), ▲꿈두레도서관 탐방학교(3학년), ▲전통시장 탐방학교(3학년), ▲환경분리배출 탐방학교(3학년), ▲궐리사 탐방학교(4학년), ▲생태 탐방학교(4학년), ▲자연생태 탐방학교(4학년), ▲나너우리 탐방학교(5학년), ▲독산성 탐방학교(5학년), ▲훈민정음 탐방학교(5학년), ▲메이킹교실 탐방학교(6학년), ▲생태미술 탐방학교(6학년), ▲세계음악 탐방학교(6학년)가 있다.

조기봉 상임이사는 “미래교육 흐름에 맞춰 체험학습 프로그램을 개발해 학생들의 교과학습 이해를 도움으로써 학습에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생동감 있는 교육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배민구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kb금융그룹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