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에프엔

봉화군, 영주집단감염 관련 풍선효과 차단 나서

가을 나들이철 겹쳐 다중이용시설 방역 집중 점검

  • 남동락 기자
  • 2021-10-21 10:39:00
center
봉화군 다중이용시설 방역점검 모습./사진=봉화군
[스마트에프엔=남동락 기자]
봉화군(군수 엄태항)은 최근 인근 지역(영주, 안동)에서의 집단 확진과 본격적인 가을 나들이 철을 맞아 단풍 탐방 등 관광객 증가로 인해 관광지 및 유원시설 내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지역 내 코로나19 감염 전파를 방지하고자 선제적 관리에 나섰다고 21일 밝혔다.

이를 위해 봉화군은 봉화경찰서와 합동점검반 5개조 10명을 편성해 점검 진행 중이다. 주요 점검내용으로는 ▲사적모임 제한(5인 이상 집합금지) ▲방역수칙 및 동시간대 이용가능 인원 게시 ▲출입자명부 기록·관리 의무 준수 ▲종사자 및 이용자 마스크 착용 ▲테이블 간 거리두기 또는 칸막이 설치 등이다.

이 외에도 가을이란 계절 특성상, 급격한 일교차로 인해 식품 보관에 소홀해질 수 있기 때문에 이번 점검에서 식중독 취약업소에 대해 위생 점검 및 식중독균 검사(petrifilm)를 통해 식품 취급에 있어서도 영업자에게 경각심을 제고키로 했다.

임일현 종합민원과장은 “10월 마지막 2주는 단계적 일상회복(With Corona)으로 돌아가기 위한 징검다리 격 기간으로써 가장 중요한 시기”라며 “가장 최선의 방역은 자율과 책임에 따른 개인 방역으로 시설관리자와 이용자도 방역 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남동락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kb금융그룹
kb금융그룹
kb금융그룹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