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에프엔

IBK기업은행, 3분기 누적 당기순이익 1조8,264억원…작년동기比 53.8%↑

  • 이성민 기자
  • 2021-10-26 17:05:54
center
IBK기업은행
[스마트에프엔=이성민 기자]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2021년 3분기 누적 연결 당기순이익이 전년동기 대비 53.8% 증가한 1조 8,264억원을, 은행별도 당기순이익은 1조 5,237억원을 기록했다고 26일 밝혔다.

중기대출 잔액은 전년말 대비 14.6조원(7.8%) 증가한 201.4조원을 기록하며 금융권 최초로 중기대출 잔액 200조원을 돌파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위기 때마다 중소기업의 우산이 되어주는 등 국책은행으로서의 역할을 다한 것이 실적에도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수출기업을 중심으로 한 거래기업 실적개선과 정부정책 효과 등으로 고정이하여신비율과 총 연체율은 각각 0.85%, 0.29%로 양호한 건전성을 나타냈다.

또 코로나 상황이 지속됨에 따라 미래위험에 대비한 대손충당금을 충분히 적립했음에도 대손비용률은 전년동기 대비 0.28%p 하락한 0.35%를 시현했다.

일반자회사의 경우 지난 해 출자 등 수익원 다각화 노력에 힘입어 전년동기 대비 67.9% 증가한 3,328억원의 당기순이익을 기록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코로나 위기극복을 위한 지원프로그램 운영과 함께, 고객기반 확대를 통한 수익기회 창출의 선순환 구조를 지속적으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성민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kb금융그룹
kb금융그룹
kb금융그룹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