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1-26 (수)

스마트에프엔

넷마블, 게임콘서트 통해 AI기술 게임개발 활용 사례 소개

  • 구초희 기자
  • 2021-11-29 13:25:58
center
임희정 아나운서(왼쪽)와 오인수 실장이 게임콘서트에서 질의응답하고 있다. /사진=넷마블
[스마트에프엔=구초희 기자]
넷마블문화재단은 지난 27일 유튜브 채널 ‘넷마블 TV’를 통해 제11회 넷마블 게임콘서트를 진행했다고 29일 밝혔다.

2021년 넷마블 게임콘서트 메인 테마인 ‘게임과 사회’를 바탕으로 올해 네 번째로 열린 이번 강연에서는 한국 비디오아트 아카이브 ‘더 스트림’을 설립한 정세라 디렉터와 넷마블 AI(인공지능)센터 마젤란실 오인수 실장이 강연자로 참석했다.

1부 '미술관에 들어온 게임 예술'이라는 주제로 강연에 나선 정세라 디렉터는 미래 예술로서 새로운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는 게임이 어떠한 예술적 가치를 지니고 있는지에 대해 여러 사례들을 통해 설명했다.

정 디렉터는 "게임의 다양성, 새로운 목적, 상상력의 도구로서 게임을 다시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며 "게임을 오락의 콘텐츠로만 볼 것이 아니라 새로운 예술로서 가능성이 있는지, 게임이 나에게 주는 메시지가 무엇인지 살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2부 강연자로 나선 오인수 실장은 '게임산업의 올라운드 플레이어, 인공지능'이라는 주제로 과거에서 현재까지 인공지능이 어떻게 발전돼 게임 안에서 사용되었는지, 게임 개발과정에 사용되는 최신 인공지능 기술 사례들을 살펴봤다. 이와 함께 미래의 게임에서 보여질 인공지능 기술들의 발전 가능성에 대해 소개하는 시간도 가졌다.

오 실장은 "기술적인 트렌드를 살펴봤을 때 앞으로 학문적인 인공지능 기술이 게임 개발에 좀 더 많이 접목될 것으로 예상한다"며 "인공지능 기술이 발전함에 따라 유저 맞춤형 혹은 유저가 콘텐츠를 직접 만드는 일이 쉬워지면서 본인만의 콘텐츠를 만들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넷마블은 콘서트 강연 이후에는 온라인 청중들을 대상으로 에어팟 프로, 문화상품권 등 푸짐한 선물을 추첨 증정하는 퀴즈 이벤트를 비롯해 강연자에게 궁금한 점을 작성해 제출하면 답변을 받을 수 있는 기회도 제공했다.

구초희 기자 9chohee@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