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1-26 (수)

스마트에프엔

안성시, 경기도 31개 시·군 최초 경기행복마을관리소 우수사례발표회 개최

  • 배민구 기자
  • 2021-11-29 17:46:24
center
29일 LS미래원에서 2021년 안성시 경기행복마을관리소 우수사례발표회가 열리고 있다.(사진=안성시)
[스마트에프엔=배민구 기자]
경기 안성시(시장 김보라)는 29일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를 운영 중인 31개 시·군 중 최초로 우수 사례발표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안성시 서운면 소재 LS미래원에서 열린 이번 사례발표회는 안성시에서 운영 중인 5개 경기행복마을관리소 근무자와 관련 공직자가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관리소 근무자들의 현장 투표 결과 삼죽 경기 행복마을관리소가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발표회는 관리소별 우수 사례 공유를 통해 지역 주민들에게 좀 더 다양한 공공서비스 제공 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됐으며 각 관리소에서 중점 추진한 특색사업에 대해 관리소 근무자가 직접 발표를 진행하고 다른 관리소의 공감대를 얻는 방식으로 우수 관리소를 선정했다.

특히 최우수상을 수상한 삼죽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는 ‘찾아가는 삼죽복지관’이라는 사업 목표를 정하고 고독사 예방을 위한 안부 전화·방문과 이불빨래방 운영, 주거환경 개선사업 등의 취약계층 돌봄 서비스와 등산로 및 도로변 꽃길 가꾸기, 벽화 그리기 등의 다시 찾고 싶은 삼죽면 만들기 사업을 추진하는 등 지역 특색에 맞는 맞춤 사업을 펼쳐 오고 있다.

김보라 시장은 “행복마을관리소를 운영 중인 경기도내 31개 시·군 중에서 안성시가 최초로 사례발표회를 개최하게 된 것을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지역주민의 복지 증진과 지역 공동체 활성화에 애쓰시는 행복마을관리소 관계자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앞으로도 본 사업의 지속적 추진을 위해 행정·재정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는 구도심 지역에 택배 보관, 공구 대여, 환경 개선 및 지역특색사업 추진 등 주민생활 불편사항 처리와 생활편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경기도 내 31개 시·군에서 72개 관리소가 운영 중에 있으며 안성시에서는 지난해 삼죽 행복마을관리소 개소를 시작으로 현재 5개(공도·대덕·일죽·죽산·삼죽)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를 운영하고 있다.

배민구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