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1-26 (수)

스마트에프엔

"카카오뱅크 신용대출금리 10% 육박"…대형은행은 평균 3.78%

케이뱅크 5.71%/ 토스뱅크 5.07

  • 이성민 기자
  • 2022-01-13 14:26:34
center
카카오뱅크
[스마트에프엔=이성민 기자]
최근 금리 상승기에 인터넷은행들이 가산금리를 더 올려 일부 신용대출 금리가 최고 10%에 육박한 것으로 조사됐다.

13일 IBK투자증권에 따르면 인터넷은행의 가계 대출금리 상승 폭이 지난해 9월부터 확대돼 그해 12월 기준 대형 은행과 금리 차이가 크게 벌어졌다.

지난해 12월 상장 은행주의 5개 대형은행 가계 일반 신용대출 금리(서민금융 제외) 평균은 3.78%로 나타났다.

반면, 카카오뱅크 신용대출 금리는 9.79%에 달했고, 케이뱅크는 5.71%로 높았다. 토스뱅크 신용대출 금리도 지난해 11월 기준 5.07%로 대형은행 11월 평균 금리 3.5%보다 높은 수준이었다.

김은갑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인터넷은행의 신용대출 금리는 시중은행 대비 크게 높은 수준에서 형성되고 있다"며 "인터넷은행이 중신용자 대출을 확대하는 과정에서 금리가 높아진 부분도 있지만 전반적으로 대형은행 대비 금리 경쟁력이 약화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인터넷은행에 의한 금리경쟁 및 대출금리 하락효과는 없는 상황”이라면서 “금리상승 상황에서 대출 규제가 영향을 준 결과이기 때문에 한동안 반전될 가능성은 낮아 보인다”고 전망했다.

이성민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