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6-27 (월)

스마트에프엔

부산 파워리더 50개 시민단체 "하윤수 부산교육감 후보 지지"

한국교총 회장 출신 보수우파 하윤수 후보 지지 선언

  • 고정욱 기자
  • 2022-05-26 17:59:02
center
부산지역 파워리더 50개 시민사회단체 대표들이 지난 25일 오후 부산 부산진구 하윤수 부산시교육감 후보 선거사무실에서 하윤수 후보(가운데) 지지를 선언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하윤수 캠프]
[스마트에프엔=고정욱 기자]
대한민국팔각회와 부산시민사회단체총연합 등 부산지역 파워리더 50개 시민사회단체는 지난 25일 부산교육 현장을 황폐화시킨 진보교육감 8년 시대를 심판하고, 한국교총 회장 출신 하윤수 부산시교육감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들 단체 대표자 50여 명은 이날 오후 부산 부산진구 하윤수 후보 선거사무실에서 지지선언문을 낭독하며 "민주노동당 창당에 참여하고, 민주노동당 부산시장 후보와 국회의원 후보로 출마한 전력이 있는 김석준 교육감 시대를 청산하기 위해 교총 회장 출신의 하윤수 보수 후보를 적극 지지한다"고 선언했다.

이들은 "작금의 부산교육은 해운대고의 자사고 지정 취소 등을 획책함으로써 부산지역 중등학교의 기초학력 수준이 크게 저하돼왔고, 고질적인 동서 지역 간 교육격차 해소 실패, 학력 깜깜이, 학교 현장 교사들과 교육청 간의 소통 부재, 잦은 교육정책 변경으로 인해 황폐화돼 그 폐해는 고스란히 우리 아이들의 몫이 되고 말았다"고 지적했다.

또 이들 단체는 "김석준 후보는 4년 전에 이어 이번 선거에서도 제자를 성추행했다는 미투사건으로 고발당해 부산교육계를 수치스럽게 하고 있다"고 규탄했다.

그러면서 "부산지역 파워리더 50개 시민사회단체는 오직 교육 외길만을 걸어온 진정한 교육자이자 전 부산교육대 총장 출신인 하윤수 보수 후보를 강력히 지지한다"고 지지 의사를 밝혔다.

고정욱 기자 go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